10만 수출중기의 글로벌 온라인 경쟁력을 생각하면

수정일: 2013-07-22 4:오후

IT강국 대한민국, 홈페이지도 제대로 못 만들어

흔히 대한민국을 IT 강국이라고 한다. 분명한 것은 특정제품 및 응용기술제품 그리고 인터넷 기반시설은 분명히 글로벌 리더이다. 하지만, 그러한 대한민국에서 홈페이지도 제대로 만들지 못하고 중국 등에 비하여 온라인 경쟁력이 매우 뒤쳐져 있다. 국내수출기업 95%이상이 국내용 시스템에 살짝 번역만 (그것도 제대로 하지 않고) 하여, 무늬만 해외용으로 해외마케팅 중이다. 심각한 상황이다.

온라인 경쟁력은 국력이다

온라인을 제대로 이해하고 활용하는 것은 국가 차원, 지자체 그리고 기업 등의 글로벌 경쟁력 강화차원에서도 중요하다. 특히 수출기업홈페이지, 국익을 대변하는 독도홈페이지, 투자유치홈페이지, 국제행사 등의 홈페이지는 기획부터, CMS, 코딩, 구조, 내용제공 등 모든 면에서 해외용이어야 한다.

온라인은 최적 홍보수단중 하나이다

최근 가수 싸이의 전 세계적인 열풍은 온라인의 영향력을 여실히 보여주고 있다. 만약 5년 전 혹 10년 전이라면 이것이 가능했을까? 이 세상은 온라인과 오프라인으로 구분되어진다.

대한민국 온라인경쟁력에 빨간불

펭귄소프트가 최근 수년간의 연구한 결과에 의하면 국내 온라인경쟁력은 경쟁국가에 비하여 매우 뒤쳐져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중국 등 신흥국가를 포함하여 미국, 영국 등 선진국과 더불 어 심지어는 제3국가에 비하여서도 상당부분 우려스러운 정도이다.

유령, 난파선, 바보홈페이지가 현주소

조사한 결과 크게 ①유령홈페이지, ②난파선홈페이지, ③백치아다다 의 3가지 형태로 구분된 다.

가장 심각한 경우는 '유령' 및 '난파선' 홈페이지로 일부사용자에게는 시각적으로 아예 안보 이거나 홈페이지가 깨져 보이는 경우이다. '백치아다다' 의 경우는 영문에 한글코드 및 내용이 사용되고, 첨부문서는 해외에서 사용하지 않는 국내문서로 제공되고, 국제 웹 표준은 무시되는 등 총체적 무늬만 해외용 인경우이다. 3가지 모두다 시급히 개선이 되어야 한다.

10만 수출중기 해외용 홈페이지 경쟁력이 심각하다

정부가 지원하는 10만 수출중기의 글로벌 온라인 경쟁력을 생각하면 아찔하다. 중앙정부를 포함한 대부분 공공기관도 예외는 아니다. 월드클래스 300기업, 수출강소기업, 수출유망기업, 하이서울 기업, 스타기업, 선도기업 등 다양한 공공기관 수출지원 프로그램에 선정된 업체의 90%가 바보 홈페이지이다.

전 세계는 치열한 지능적 온라인마케팅 중

전 세계는 이미 위 3가지 단계를 지나서 홍보최적화 시스템사용과 정교한 마케팅 기법을 구사한 다. 이를 통하여 구글 등에서 광고없이 최상위에 홍보되게 하고 과학적인 통계분석 등을 통하여 치열한 온라인상의 전쟁을 벌이고 있다.

수출기업 홈페이지, 시급히 고도화해야

IT강국 대한민국은 홈페이지도 제대로 구축하지 못하고 있다. 우물 안 개구리처럼 남아 있어서는 안 된다. 제대로 된 온라인홍보마케팅의 기획, 홈페이지구축 및 관리 그리고 온라인 홍보 전략이 대한민국의 글로벌 온라인경쟁력을 높여야 한다.

Back to List

사용자댓글

  • 아직 댓글이 없습니다. 처음으로 댓글을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작성





400자 이내로 댓글을 적어주세요

계산된 숫자를 입력하세요

7-5=

Copyrights(c). All rights reserved. 2020

펭귄소프트(주)
E-mail: mb@smarthomepage.co.kr /
문의 담당자 : 강문복

SmartHomepage Member Site